제목
01-20 541
신격호 롯데 명예회장이 19일 별세하면서 '한강의 기적'을 이끈 재계 1세대들이 모두 역사속으로 사라지게 됐다. 특히 지난해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이 세상을 등지면서 신 명예회장은 올해까지 10대 그룹 창업자중 유일한 생존자였다. 신 명예회장은 1948년 일…
10-14 1309
조국(54) 법무장관이 14일 오후 전격 사의를 표명했다. 지난달 9일 취임 이후 35일 만이며, 이날 오전 검찰 특수부 축소·폐지를 골자로 한 검찰개혁 방안을 직접 발표한 지 3시간여 만이다. 조 장관은 "장관으로서 단 며칠을 일하더라도 검찰개혁을 위해 마지막 저의 …
08-30 892
  이전의 많은 사람들이 봉화군을 떠올렸을 때 단순히 농지가 발달한 자연친화적인 시골의 한 도시로 생각하고는 했다. 봉화군은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봉화군만의 특별하고도 뚜렷한 정체성보다는 자연스레 시골 풍경이 그려지는 조용하고 자연적인 도시로서 여겨졌다. 봉화군…
08-30 824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는 오늘(29일) 오전 전체회의를 열고 준연동형 비례대표제를 포함한 선거제 개혁안이 담긴 공직선거법 개정안을 의결했습니다.지난 4월 30일 새벽 선거법 개정안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에 지정된 이후 121일 만입니다.현행 국회법은 패스…
08-30 865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가 또 무산 위기에 처했다. 우여곡절 끝에 9월 2~3일 이틀 간 청문회를 실시하기로 여야가 합의했지만, 증인 채택 협상이 지연되면서 일정 자체가 미뤄질 가능성도 거론된다.여야는 30일 오전 현재까지 조 후보자 가족 증인 채…
08-02 1069
  한국대법원의 징용 배상 판결에 대한 일본 정부의 보복 조치가 비교우위에 있는 일본 제품의 한국 수출을 통제하는 방식으로 본격화하고 있다.이에 맞서 한국 정부도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중단을 검토하는 등 강력히 대응한다는 방침이어…
07-31 1009
 태풍과 장마 이후 폭염이 본격적으로 시작됨에 따라 영양군(군수 오도창)은 군민들의 체감온도 저감 및 폭염피해예방을 위하여 시가지 도로 살수를 위한 차량을 가동하기 시작했다. 영양군은 30일부터 기온이 특보 기준 이하로 떨어질 9월 무렵까지 폭염 특보(주의보,…
07-17 1081
정두언(62·사진) 전 새누리당 국회의원이 16일 서울 홍은동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에 따르면, 정 전 의원은 이날 오후 2시 30분쯤 운전 기사가 운전하는 차를 타고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 소재 한 아파트 뒤편 북한산 자락길로 향했다. 차에서 내린 정 전 의…
07-09 1123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 인사청문회 막판에 불거진 '위증 논란'과 관련,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은 윤 후보자의 즉각 사퇴를 요구하고 나섰다. 윤 후보자가 윤우진 전 용산세무서장 사건과 관련해 '변호사를 소개한 바 없다'고 증언했다가, 이에 배치되는 언론 보도가…
07-01 1392
 미국 대통령으로는 처음으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달 30일 ‘금단의 땅’이던 북한땅에 발을 내디뎠다. 1953년 7월 6·25전쟁이 ‘정전협정’으로 중단된 이후 66년 만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판문점 군사분계선(MDL) 앞에서 김 위원장과 만난…
06-28 1006
 문재인 대통령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양자회담을 갖고 양국의 지속적인 협력을 기대한다며 다자주의, 개방주의 무역체제를 지지한다고 말했다.문 대통령은 27일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 참석차 방문한 일본 오사카에서 시진핑 주석과 양자회담을 갖고 한반도 …
05-28 968
 트럼프·아베, 3시간 정상회담 27일 트럼프 대통령과 아베 신조 총리는 아카사카의 영빈관에 마련된 기자회견장에 예정보다 한 시간 늦게 나타났다. 두 정상은 이날 업무 오찬을 포함해 약 3시간으로 연장돼 진행된 정상회담에서 북한 문제에 대해 가장 많은…
05-17 1176
 "피고인은 무죄."16일 오후 4시 5분쯤 이재명 경기지사의 1심 선고 공판이 진행된 경기 수원지법 성남지원 3호 법정. 형사1부 재판장인 최창훈 부장판사의 선고에 "와" 하는 환호가 방청석에서 터져 나왔다. 이 지사에게 지지자들은 "고생하셨다" "수고하셨다…
05-17 1031
 문무일 검찰총장은 16일 "국회에서 신속처리법안(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된 법안들은 형사사법체계의 민주적 원칙에 부합하지 않는다"고 했다. 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된 이른바 ‘검·경 수사권 조정안’에 반대 입장을 분명히 다시 밝힌 것이다.문 총장은 이날 오전 서울 서…
04-26 1126
 與圈의 선거제·공수처법 강행에 캐스팅 보트 쥔 오신환 "반대"바른미래 지도부, 오신환 교체 문서 전달 막히자 '팩스 접수' 추진 더불어민주당·정의당·민주평화당과 당내 반발에 직면한 바른미래당 지도부가 24일 선거법 개정안과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법(공수…
글쓰기
Stat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