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폭염 대비 도로 살수차 가동

-읍면 주요 시가지 일 최대 8시간 가동 -

기자명: 이부영 기자   날짜: 2019-07-31 (수) 11:45 21일전 86  

2a74c930bc6480096e709c18dce47f1a_1564541124_2272.jpg
 

태풍과 장마 이후 폭염이 본격적으로 시작됨에 따라 영양군(군수 오도창)은 군민들의 체감온도 저감 및 폭염피해예방을 위하여 시가지 도로 살수를 위한 차량을 가동하기 시작했다.

영양군은 30일부터 기온이 특보 기준 이하로 떨어질 9월 무렵까지 폭염 특보(주의보, 경보) 발효시 일 최대 8시간, 군청 보유 제설 차량 1대와 8톤 살수 차량 1대를 임차 및 가동, 기상상황에 따라 날짜 및 시간을 조정하여 살수작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주요 작업 범위는 영양읍 주요 시가지를 비롯해 5개 면 주요 시가지의 도로 등이다.

도로살수작업은 도로를 식혀 주변 온도를 낮추는 동시에 미세먼지를 제거하고, 아울러 아스팔트 솟음 현상을 방지해 안전사고 예방에도 기여하는 등 여러 긍정적인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오도창 영양군수는우리군은 폭염에 선제적으로 대응하여 군민 피해가 최소화 되도록 할 것이라며,“각 부서 및 읍면, 유관기관 등과도 유기적으로 협력하여 올 여름도 피해 없이 무사히 지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하였다.

Stat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