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뉴스투데이
총 게시물 1,997건, 최근 0 건
 

 

“민간 주도 혁신창업으로 제2의 벤처붐 조성”

기자명 : 편집부 입력시간 : 2017-11-30 (목) 18:38
정부가 앞으로 3년간 30조원을 공급해 기술혁신형 창업기업을 육성하기로 했다.
사내·분사창업 등으로 대기업 우수인력이 혁신창업에 뛰어들 수 있도록 투자 및 정부 지원과 창업휴직제 프로그램 등을 운영한다.
스톡옵션(주식매수선택권)에 대한 비과세 특례를 11년 만에 부활하는 등 벤처투자 확대와 성과 과실 공유를 위한 4대 세제지원 패키지도 도입한다.
정부는 지난 2일 서울 숭실대에서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확대 경제관계장관회의를 열고 이런 내용의 ‘혁신창업 생태계 조성 방안’을 발표했다.
김동연 부총리는 이날 회의를 주재하며 “민간 중심의 혁신창업을 통한 제2의 벤처붐을 조성하겠다”면서 “우리 경제의 3분기 성장률이 1.4%를 기록했고 대내외 리스크도 완화되고 있지만 국민은 아직 체감하지 못하고 있는 만큼 혁신성장을 속도감 있게 추진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김 부총리는 “오늘은 첫번째 확대 경제관계장관회의로, 현장에서 민·관이 함께 혁신성장에 대해 논의하는 의미있는 자리”라며 “혁신성장은 민간이 주도하고 정부는 협력·지원해야 하며 정부 내에서도 모든 부처가 한 방향으로 매진해야만 성과가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혁신은 벤처·창업기업 뿐만 아니라 농업·수산업과 제조·서비스업 등 기존 산업까지 모든 분야에서 일어나야 하고, 한 사회의 문화로 정책돼야 지속될 수 있다”면서 “창업을 통한 혁신성장 기반 구축을 위해 ‘혁신성장 생태계 조성방안’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김 부총리는 “창업 유형을 다양화해서 누구나 혁신창업이 가능하도록 환경을 조성하고, 모험자본을 확충해 청년 뿐만 아니라 다양한 인재가 아이디어만 있으면 창업할 수 있도록 하겠다”면서 “실패 경험마저 우리 사회의 자산으로 축적되고 투자가 선순환되는 생태계를 구축할 것”이라고 밝혔다.
중소기업계는 정부의 혁신창업 생태계 조성방안에 환영의 뜻을 나타냈다.
중소기업중앙회(회장 박성택)는 이날 논평을 내고 “그동안 중소·벤처업계가 제기한 현장목소리가 대부분 반영된 종합대책을 발표한 것은 매우 시의적절한 조치”라며 “지원정책의 효율성 확보차원에서 긍정적이며, 새 정부의 혁신성장을 뒷받침할 종합대책”이라고 평가했다.
중기중앙회는 “중소기업계는 정부가 발표한 지원정책의 실효성을 높여갈 수 있도록 모니터링하고 대정부 건의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특수문자
hi

 
최신뉴스

서울시 영등포구 문래로83(문래동3가 82-25) 아라비즈타워5층 / 대표 02-753-2415 / 직)2678-2415 (서울라11584)

시사뉴스투데이소개 |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새소식

Copyright ⓒ 시사뉴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