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뉴스투데이
총 게시물 1,997건, 최근 0 건
 

 

GE, 배당금 절반 축소…항공·헬스케어에 집중

기자명 : 편집부 입력시간 : 2017-11-30 (목) 18:48
미국 최대 제조업체인 제너럴일렉트릭(GE)이 항공과 헬스케어, 전력 부문에 집중하는 한편 사업 구조조정 과정에서 필요한 실탄 확보를 위해 배당금을 기존의 절반 수준으로 축소할 것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지난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WSJ에 따르면 GE의 존 플래너리 신임 CEO는 이날 뉴욕에서 애널리스트들을 만나 이 같은 구상을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WSJ는 플래너리 CEO가 항공, 헬스케어, 전력 등 3개 분야에 집중하면서 거의 30만명을 고용하고 있는 다른 대부분의 사업에서 손을 떼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고 전했다. WSJ는 앞서 최근 GE가 가장 오래된 사업부 중 하나인 기관차 사업에서 철수할 것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
플래너리 CEO는 “향후 몇년간 10여 건 이상의 거래를 통해 회사를 간소화(합리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GE는 분기 배당금을 기존 주당 24센트에서 12센트로 줄이기로 했다.
1899년부터 배당을 시작한 GE는 배당금이 연 80억달러에 이를 정도로 미국 내 최대 배당 업체 가운데 하나였다.
플래너리 CEO는 “주주들에게는 이 같은 결정(배당 축소)이 얼마나 중요한 문제인지 안다. 우리가 가볍게 결정을 내린 것이 아니다”면서도 “회사를 더욱 강하게 만들기 위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특수문자
hi

 
최신뉴스

서울시 영등포구 문래로83(문래동3가 82-25) 아라비즈타워5층 / 대표 02-753-2415 / 직)2678-2415 (서울라11584)

시사뉴스투데이소개 |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새소식

Copyright ⓒ 시사뉴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