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여객기, 활주로 이동중 접촉사고

기자명: 편집부   날짜: 2018-03-30 (금) 17:41 9개월전 185  

대한항공 여객기가 6일 인천공항에서 이륙을 위해 활주로에서 이동하던 중 다른 항공기와 날개가 부딪치면서 출발이 3시간 넘게 지연됐다.

업계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 20분께 인천을 떠나 미국 로스앤젤레스로 가려던 KE011편(에어버스 380) 여객기가 출발을 위해 활주로로 이동하던 중 다른 항공기와 부딪혔다.

당시 KE011편은 견인차량에 이끌려 계류장으로 이동하던 중이었으며 날개 끝 부분이 활주로에 서 있던 다른 항공기 후미에 부딪히며 동체 일부가 손상됐다.

대한항공은 동일 기종 여객기로 교체한 뒤 다시 출발했다.


Stat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