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뉴스투데이
총 게시물 2,783건, 최근 0 건
 

 

"은행권 3년6개월간 예대차 수입 109조원 넘어"

기자명 : 편집부 입력시간 : 2018-10-31 (수) 13:38

지난 3년6개월간 은행권이 대출금리와 예금금리 간 차이(예대금리차)로 벌어들인 수입이 109조원을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김정훈 의원이 금융위원회에서 받은 '2015∼2018년 6월 은행별 예대금리차 및 수익 내역' 자료를 보면 올해 상반기 국내 18개 은행 전체의 평균 예대금리차는 2.08%포인트였다.

앞서 2015년 1.97%포인트에서 2016년 1.95%포인트로 주춤했다가 2017년 2.03%포인트로 확대된 데 이어 더 벌어진 것이다.

2015년부터 작년까지 3년간 평균 예대금리차가 가장 큰 은행은 씨티은행으로 3.46%포인트였다. 전북은행(2.61%포인트), 부산은행(2.60%포인트), 기업은행(2.56%포인트)이 뒤를 이었다. 
 
지난 2015년부터 올해 6월까지 국내 은행이 예대금리차로 벌어들인 수입은 총 109조1432억원에 달했다. 예대마진 수입은 2015년 29조1631억원에서 2016년 30조1719억원, 작년 32조5408억원으로 늘었다. 올해 상반기 예대마진 수입은 17조2672억원이다.

김정훈 의원은 "올해 2분기말 국내 가계부채가 1493조원으로 국민은 원리금 상환에 힘들어하는데 은행이 예대금리차로 천문학적 수입을 올리는 것은 '금리장사'"라며 "금융감독원은 대출금리가 투명하고 합리적으로 부과되는지 철저히 점검해야 한다"고 말했다.

 



 

☞특수문자
hi

 
최신뉴스

시사뉴스투데이 발행인:전용선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문래로83(문래동3가 82-25) 아라비즈타워5층
대표 02-753-2415 / 직)2678-2415 (서울라11584)

시사뉴스투데이소개 |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새소식

Copyright ⓒ 시사뉴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