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트럼프 대통령 "비핵화 많은 진전"

기자명: 관리자   날짜: 2019-01-31 (목) 19:04 2개월전 95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9일(현지시간) 북한 비핵화와 관련, "많은 진전"을 언급했다. 지난 6일 "북미가 2차 정상회담 개최 장소를 협상하고 있으며 머지않아 발표될 것"이라고 말한 뒤 13일 만에 침묵을 깨고 북한에 관한 발언을 내놓은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날 발언은 2차 핵담판 문턱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특사 자격으로 방미한 김 부위원장과 전날 만난 자리에서 북미 간에 비핵화 실행조치와 상응조치를 둘러싼 의제 조율에 진전이 있었음을 시사하는 것으로도 해석될 수 있어 주목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전날 김 부위원장의 백악관 예방과 관련, "우리는 어제 북한 측과 매우 좋은 만남을 가졌다. 엄청난 만남이었고 거의 2시간 동안 이어졌다"며 먼저 말을 꺼낸 뒤 "비핵화에 관한 한 많은 진전을 이뤘고 다른 많은 것들에 관해 이야기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그는 2차 북미 정상회담이 열릴 나라도 선정됐지만 추후 발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일각에서는 그가 구체적 내용을 공개하지 않음에 따라 제재 문제 등을 놓고 아직 말끔히 이견이 해소된 건 아니냐는 관측도 나온다.

Stat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