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뉴스투데이
총 게시물 1,983건, 최근 0 건
 

 

도공, 서해대교 방수총·포소화전 설치 화재대응 합동 훈련

기자명 : 편집부 입력시간 : 2017-10-31 (화) 16:57
세계 최초로 서해대교에 방수총과 포소화전이 설치됐다. 10월 26일 이곳에서 방수총과 포소화전을 활용한 유관기관 합동 화재대응훈련이 실시됐다.

한국도로공사(사장 직무대행 신재상)는 지난달 서해안고속도로 서해대교에 방수총과 포소화전 설치를 끝냈으며, 26일 교량 케이블 화재대응 유관기관 합동훈련을 했다고 밝혔다. 교량에 방수총과 포소화전이 설치된 것은 이번이 세계 최초 사례다.

이번 훈련은 서해대교 교량난간, 케이블 등 화재에 대비해 유관기관 합동 대응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한 것이다. 서해대교 사장교 구간에서 차량추돌에 의한 유조차 화재발생 후 교량 케이블로 화재가 전이되는 상황을 가정해 참여기관들은 인명 구조 및 대피, 화재 진압, 사고 수습, 교통 차단 등의 조치를 했다.

화재 진압 훈련에는 새로 설치한 방수총과 포소화전을 이용했다. 2곳에 설치된 방수총은 주탑 상단(높이 73m)에 설치되어 소방차로는 진화가 어려운 높이의 화재 진압에 사용되는데, 약 150m 거리까지 10여분간 계속해서 물을 발사할 수 있어 사장교 케이블 상단부의 화재에도 효과적으로 대처할 수 있다. 42곳에 설치된 포소화전은 교량 난간에 설치되어 유류유출로 인한 화재를 진압하는 데 사용된다. 
     
한편 지난 2015년 12월 서해대교에서 낙뢰로 인한 케이블 화재가 발생했으며, 이를 복구하기 위해 차량통행이 15일간 차단되기도 했다.

박명득 도로공사 구조물처장은 “실전과 같은 훈련을 통해 예기치 못한 재난상황이 발생하였을 경우 국민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최신뉴스

서울시 영등포구 문래로83(문래동3가 82-25) 아라비즈타워5층 / 대표 02-753-2415 / 직)2678-2415 (서울라11584)

시사뉴스투데이소개 |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새소식

Copyright ⓒ 시사뉴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