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뉴스투데이
총 게시물 1,983건, 최근 0 건
 

 

중기중앙회·특허청 등, ‘혁신기술의 IP 보호전략 세미나’ 개최

기자명 : 편집부 입력시간 : 2017-10-31 (화) 17:01
중소기업중앙회(회장 박성택)는 10월 18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특허청(청장 성윤모), 한국지식재산보호원(원장 이해평)과 함께 ‘4차 산업혁명을 이끄는 혁신기술의 IP 보호전략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IP(Intellectual Property, 지식재산) 보호전략 세미나는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하는 핵심기술의 발전수준과 구현 사례를 공유하고 최근 빠르게 늘어나고 있는 특허분쟁에 대한 중소기업의 대응전략 마련을 위해 개최되었다.

세미나는 4차 산업혁명을 이끄는 혁신기술, 4차 산업혁명시대 기업의 특허경영 전략, 중소·중견기업을 위한 지재권 보호 지원 정책이라는 분야별 주제발표로 진행되었으며, 이상지 KAIST 교수를 비롯하여 전자부품연구원·KT·㈜테스·한국지식재산보호원 등 여러 분야의 전문가가 강사로 참여했다.

이상지 교수는 ‘4차 산업혁명과 주요 기술 동향’ 발표를 통해 “물리·바이오·디지털 등 3대 분야에서의 다양한 혁신을 통해 상상에 머물렀던 일들이 현실로 다가오고 있으며, 아직 우리 중소기업에게도 많은 기회가 있다”면서, “눈에 보이지 않는 수많은 융합의 기술들을 눈에 보이는 지식재산 권리로 만들어 창고에 쌓아 나가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발표 중에는 우수 중소기업에서 4차 산업혁명과 지식재산에 대한 선제적 대응전략을 소개하여 청중의 이목을 끌었다.

(주)테스 관계자는 주제발표를 통해 “4차 산업혁명은 오랜 기간에 걸쳐 누적된 기술을 토대로 시작된 것으로, 거리감을 두거나 두려워 할 필요가 없다”며, “다만 새로운 것이 빠르게 늘어나고, 그에 따른 분쟁도 증가하는 만큼 중소기업도 과감한 특허거래와 대외협력을 통해 지식재산 능력을 확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윤규 중소기업중앙회 산업지원본부장은 “4차 산업혁명을 이끄는 기술혁신은 매우 빠르고 광범위하게 이루어지고 있어 이 변화의 흐름에 국내 중소기업들이 얼마나 빠르게 합류하느냐가 중요한 문제”라며, “중소기업중앙회는 특허청 등 여러 기관과 더불어 4차 산업혁명 전환기의 다양한 지식재산 이슈에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최신뉴스

서울시 영등포구 문래로83(문래동3가 82-25) 아라비즈타워5층 / 대표 02-753-2415 / 직)2678-2415 (서울라11584)

시사뉴스투데이소개 | 광고/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새소식

Copyright ⓒ 시사뉴스투데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