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공사,‘2018 평창 동계올림픽’주제로 ‘겨울관광’해외광고 론칭

기자명: 편집부   날짜: 2017-01-31 (화) 20:23 2년전 517  
관광공사,‘2018 평창 동계올림픽’주제로 ‘겨울관광’해외광고 론칭  
- 전 세계 200여개국 및 국내 주요 공항, 항만, 지하철 등에도 선보여   
    
한국관광공사(사장 정창수)는 평창 동계올림픽과 한국 겨울관광의 매력을 알리는 새로운 광고(30초) ‘Draw Your Winter Story In PyeongChang’을 전 세계 주요국 TV채널과 온라인 매체를 통해 공개했다. 
  
1년여 앞으로 다가온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 대한 세계인의 관심을 높이고 동계관광 목적지로서의 한국의 아름다움을 알리기 위한 이번 광고는 피겨 스케이팅, 아이스 하키, 스키 점프 등 동계 스포츠 종목 선수들의 움직임을 동양적 매력을 표출할 수 있는 수묵화 기법으로 표현하였다. 

한국의 고요하고 서정적인 겨울설경, 그 속에서 펼쳐지는 선수들의 다이나믹한 경기모습은 경쾌한 음악과 어우러져 보는 재미를 더한다. 특히 영상의 주요 배경으로 동계 올림픽 개최지인 평창 알펜시아, 강릉 선교장 등을 활용하여, 동계 올림픽 개최지로서 강원도 지역을 홍보하고, 한국의 전통적인 매력이 돋보이도록 하였다.
   
일반 공개에 앞서 외국인을 대상으로 진행된 특별 시사회에 참가한 케일라 (Kayla, 28, 미국) 씨는 “먹물의 번지는 효과와 눈내리는 풍경이 동양의 신비로움을 잘 표현한 것 같다”며 “아직 평창을 못 가 봤는데, 이번 겨울 꼭 가서 스키를 타고 싶어졌다”고 말했다.  

이번 TV 광고는 동계스포츠 관심국가인 구미주와 유럽을 메인 타겟으로 CNN과BBC WORLDWIDE, EuroSport 등 글로벌 매체를 통해 전 세계 200여개국에 방영된다. 또한 매체 보유의 온라인 플랫폼인 CNN.com, BBC.com과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 글로벌 SNS 매체를 통해서도 소개된다. 

또한 이번 광고는 해외뿐만 아니라 국내에서도 상영된다. 관광공사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조직위원회와 함께 인천공항공사와 한국공항공사, 항만공사, 서울메트로 등 주요 유관기관과 협력활동을 전개한다. 인천, 김포, 제주 등 국내 주요 공항 전광판과 속초, 여수 등의 여객터미널, 그리고 주요 역사와 지하철내 모니터 등에서도 동 광고를 만날 수 있어, 한국을 찾은 외국인뿐만 아니라 올림픽을 준비하는 우리 국민들에게도 긍지와 자부심을 심어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안덕수 관광공사 국제관광전략실장은 “남은 1년동안 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하여 공사도 홍보마케팅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며 “이번 광고를 시작으로 올림픽을 테마로 한 다양한 온-오프라인 이벤트를 개최하여 전 세계인의 이목을 한국, 특히 평창에 집중시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관광공사는 금번 광고를 통해 한국 겨울의 아름다움, 관광·스포츠 자원 등이 해외에 노출되어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개최지서의 한국과 평창의 인지도 상승은 물론 겨울관광 목적지로서의 매력 또한 높아질 것으로 보고 있으며, 디지털 매체를 통한 추가 바이럴 홍보·확산을 통해 동계 올림픽을 계기로 한 외래객 유치 확대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tat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