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군의 날 시가행진, 10년만의 최대 규모

기자명: 이선명   날짜: 2013-10-02 (수) 11:03 5년전 2315  
1982155104_8f35a023_SUN_3336.jpg

1982155104_3531bee4_SUN_3356.jpg

1982155104_0935826e_SUN_3415.jpg

1982155104_df592e2e_SUN_3443.jpg

1982155104_2880ed22_SUN_3461.jpg

1982155104_157a7aca_SUN_3472.jpg

1982155104_1e74a647_SUN_3634.jpg

1982155104_fca5728f_SUN_3583.jpg

1982155104_2b42cb5b_SUN_3667.jpg

1982155104_911fe5d8_SUN_3674.jpg

1982155104_661ee4ce_SUN_3693.jpg

1982155104_6f4b11af_SUN_3730.jpg

1982155104_60766f7a_SUN_3753.jpg

1982155104_cfbc1363_SUN_3758.jpg

1982155104_6ca822e7_SUN_3790.jpg

1982155104_bbb60ec9_SUN_3804.jpg

1982155104_ff928f62_SUN_3857.jpg

1982155104_7fd22f59_SUN_3890.jpg

1982155104_2a2ae76f_SUN_3960.jpg

1982155104_d2cdd22c_SUN_3296.jpg

건국65주년 1일 오후 4시께 국군의 날 시가행진이 서울 종로구 세종로 일대에서 열렸다. 4시부터 시작돼 50분간 이어진 국군의 날 시가행진은 숭례문에서 출발해 광화문 이순신 동상 앞까지 이어졌다. 37가지 첨단장비 105대를 비롯해 육·해·공 각 군 병력과 사관생도 등 3,900여 명이 행진했다. 올해 국군의 날 시가행진은 2008년 이후 5년 만에 열린 시가행진이자 지난 10년간 열린 국군 행사 가운데 최대 규모로 개최됐다.


사진 이선명 기자 /
Stat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